컨텐츠 바로가기

콘텐츠영역

생생뉴스

정상회담 준비상황실 구성 관련 김의겸 대변인 서면브리핑

작성자
최희주
작성일
2018-04-12
조회수
802

남북정상회담과 관련 청와대와 관계부처는 합동으로 「정상회담 준비 종합상황실」을 구성하고 오늘부터 본격 가동을 시작합니다. 

문재인 대통령은 이와 관련해 지난 준비위원회 5차 회의(4.11)에서 “회담이 열리는 날까지 의제와 전략을 더 다듬고 세부 일정 하나하나까지 빈틈없이 준비해야 한다. 정상회담 준비위원회 산하에 회담 준비를 위한 종합상황실을 꾸리고 종합상황실을 중심으로 부서별로 일일점검태세를 갖추길 바란다”고 지시한 바 있습니다.

정상회담 준비 종합상황실장은 윤건영 국정상황실장이며, 청와대에서는 조한기 의전비서관, 이덕행 통일정책비서관, 권혁기 춘추관장, 신용욱 경호차장 및 관련 비서관실(안보전략비서관실, 통일정책비서관실, 평화군비통제비서관실, 의전비서관실, 경호처, 총무비서관실, 정무기획비서관실, 정책기획비서관실, 홍보기획비서관실, 국정상황실 등) 선임 행정관이 참여합니다.

또한 관계부처에서는 박형일 통일부 통일정책협력관, 박인호 국방부 대북정책관, 이충면 외교부 평화외교기획단장 등 정상회담지원 실무총괄 담당자가 참여합니다.

D-15일 앞으로 다가온 남북정상회담을 위해 마지막 순간까지 긴장하면서 절실하고 신중한 자세로 매일 준비 상황을 점검해 나가면서 정상회담에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입니다.

 

2018년 4월 12일 

청와대 대변인 김의겸

저작권표시

공공누리의 제 4유형 안내
통일부가 만든 정상회담 준비상황실 구성 관련 김의겸 대변인 서면브리핑 저작물은 "공공누리" 출처표시-상업적이용금지-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  • 관리부서 :
    전부서(공통) 관리자
  • 전화번호 :
    (02) 1577-1365
  • 콘텐츠 최종 수정일 :
    2017-09-14
TOP